박정희가 왜 인기가 있느냐고? 박정희

박정희가 왜 인기가 있느냐고?

그래... 박정희... 부도덕하지... 사악하지... 박정희가 부도덕하고 사악한 인간인 것은 맞다. 본부인 김호남(과 어린 딸)을 버리고 이현란과 외도하다가... 그 이현란이 눈이 높아서 6.25 전쟁때 걷어차이자 오래 방황하다가 그거 안쓰럽게 본 송재천 중위가 자기 처제 소개시켜서 그렇게 육영수를 만났다.

그리고도 틈나는 대로 육영수 몰래 외도도 했다. 결코 바람직한 인간상은 아니다.

늙은 어머니가 고향에 있으면 안되겠느냐고 부탁을 해도 외면하고 출세를 향해 만주군관학교로 갔고...

셋째 형 박상희가 본부인 김호남 버리지 말라고 그렇게 부탁했는데도 버리고 다른여자 만나다가 형한테 걸려서 신나게 얻어맞고... 형 박상희가 교사생활로 만족하라고 했는데도 그거 외면하고 만주군관 되어서 해방뒤에 박상희는 이 동생을 사람으로 취급하지도 않았다.

박정희에게 그렇게 영향을 준 박상희는 좌파적 기질이 농후한 인물로... 일제시대 내내 여운형 광신도가 되어 여운형의 부하로 활동하다가 대구사태때 경찰관의 쏜 총에 맞아 죽고 만다.

박정희 라는 인간은 도덕적으로 봤을 때는 상당히 부도덕한 인물이다. 그런데 우리의 먹물 지식인 나리들... 박정희 인기가 왜 하늘 높은줄 모르고 치솟는지 모르겠지?

박정희는 인간들의 욕심을 잘 찔러주었다.

사람들이 언제 뭘 원하는가를 알고 그걸 정확히 집어냈기 때문...

사람들이 뭘 원하는가 그거 하나를 재빨리 파악하고 그것을 들어주거나, 사람들이 자발적으로 그 것을 향해 달려가도록 했다는 것..

그게 바로 박정희에 대한 인기가 치솟는 원인이다. 부도덕하고 사악했지만 말이다.

뭐 박정희만 부도덕하고 사악한 것은 아니다. 인간은 이기적인 존재이다. 모든 인간은 각자 내 욕심과 내 욕망을 가졌고, 그 욕심과 욕망을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어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이기적인 속성을 갖고 있으니, 그것을 박정희 라는 일 개인 만의 잘못으로 보기는 어렵겠지...

박정희에 대한 인기를 단지 종교적, 도덕적 현상으로 설명하려 하거나 박정희나 그 주변 요인을 이해하려 한다라고 한다면, 아무리 기를 써도 박정희에 대한 인기 현상을 이해하기 어려울 것이다. 그리고 이 인기는 상당히 오래 갈 것이다.

덧글

  • 2010/01/14 11:42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백범 2010/01/14 11:42 #

    도덕적 관점이라... 김대중 광신도들은 거의 종교적인 수준입니다. 우리 김대중 선생님은 부도덕할 리가 없다... 한때 김대중을 추종하다가 등돌린 최기일 씨도 자서전에서 그걸 부정적으로 평가하더군요.
  • 백범 2010/01/14 11:42 #

    선물요? 글쎄요... 기대는 하지 않으시는게...
  • 지나가다가 2010/01/14 11:51 # 삭제 답글

    종교적 도덕적 관점에서 누군가를 평가하는 것이 사이비 종교적이라고 하시더니
    사이비 종교라고 비웃을 때는 언제고
    백범 님도 박정희를 도덕적 종교적으로 평가하시는군요
  • 백범 2010/01/14 12:01 #

    종교적 도덕적 관점은 아니나, 박통이 사악하고 부도덕한 것은 사실 아닙니까? 그러나... 님이나 저나, 다른 인간들이나 도덕적이기나 할까요? 한번도 거짓말 안하고, 속임수 안쓰고, 다른사람 욕하고 헐뜯고, 괴롭히고 때린 적 없던가요? 결국 남을 도덕적으로 정죄하려는 시도는 전부 무의미한 짓입니다.

    그렇게 해서 자신의 도덕적 욕구를 충족시키고 싶어하는 것 역시, 일종의 욕구 충족이니 그런 도덕적 정죄 마저도 악이지요.

    박정희 문제... 흠... 저를 박빠로 보셨다 라고 한다면(내생각엔 그런 착각을 하신것 자체가 황당한데...) 실망 크셨을텐데요? 저는 박정희를 신으로 보거나, 박정희는 절대 무흠무결이며 그사람만이 진리다, 이렇게 생각하는ㄱ 그런 사람은 아닙니다.
  • 2010/01/14 12:06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백범 2010/01/14 12:12 #

    대규모 흉년에 대한 식량배급 문제하고, 노동자 데모... 이 2가지 원인 때문에 발생한 사건이었지요. 빨갱이들의 선동 맞습니다. 박헌영 관련 자료를 본적 있는데 내일을 여는 역사 15호 라는 책을 보면 박헌영이 대구사태를 고무하며 선동한 일도 있었지요.

    박헌영이 어떻게든 배후개입이 된것은 확실합니다. 박상희는 그 중에서 좌빨 폭도들과 경찰관 사이에 오가며 중재를 하다가 경찰관이 쏜 총에 맞아 죽고 맙니다.
  • 2010/01/14 12:13 # 삭제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백범 2010/01/14 12:14 #

    글쎄요. 일단 죄송해요. 확답을 못드려서... 그부분은 제가 쉽게 말씀드릴수 없는게, 박정희가 남로당에 가게 된 것은 다른 이유가 있었다고도 합니다. 누구 회고록에서 본적 있는데, 누구책인지는 나중에 시간되면 중앙도서관 가서 찾아봐야...
  • rumic71 2010/01/14 12:25 # 답글

    복잡하게 생각할 건 없습니다. 박정희는 '뭔가 보여주었기' 때문에 인기가 있는 거죠. '공을 공으로, 과오를 과오로' 받아들이면 술술 풀려나는데 그것을 그렇게 안 하려고 하니까 머릿속에서 꼬이는 겁니다.
  • 백범 2010/01/14 12:32 #

    바로 그것입니다. 박정희는 그렇게 그를 추종하는 사람들이 은근히 많은 것은... 적어도 사람들이 뭘 원한다, 무엇을 바란다 라는 것을 정확하게 집어냈고, 그것을 지적하였던 것입니다.
  • 돈키호테 2010/01/14 15:11 # 답글

    공과 과는 구분되어야 하는거 맞습니다.
    하지만 오랫동안 박정희의 공은 평가받았지만 과에 대한 연구는 사실...대놓고 하지 못한 경향이 있죠.

    그리고 아흔아홉 가지 선정을 베풀어도 한 가지 악정을 상쇄하지 못한다는 말이 있습니다.
    도덕적 결함을 가진 사람이 아무리 좋은 결과를 가지고 왔다 하더라도 최초의 결함을 메우진 못할겁니다.
    특히나 사람들을 총칼로 제압하고 착취해가면서 세운 업적이라면 더더욱 그렇겠죠.
  • rumic71 2010/01/14 15:53 #

    그러니까 총칼로 제압한 것과 업적은 따로 구분해야 하는 것입니다. 총칼로 제압해야 업적을 세울 수 있다는 이상한 명제가 나오지 않도록.
  • 만리코 2010/01/14 15:28 # 삭제 답글

    인간의 많은 속성중에서 이기심 하나만으로 세상사를 설명하니 황당한 소리를 듣는군요.
    뉴라이트 사람들이 인간을 경제적 동물이라는 관점에서만 역사를 들여다보고 하는 말과 다를바가 없구요.

    부도덕하고 사악한 인간이 인기를 얻게된 사회적인 변화는 간과하고 인간의 많고 많은 속성중에 하나로만 세상사를 평가하다니 대단하십니다. 그래도 그렇지 이렇게 대놓고 사악한 인간이라고 꼬리표를 달만큼 이제는 완전히 역사속 인물이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는 박정희를 언제부터 사람들이 좋아했을까요?

    적어도 제가 어렸을적에는 이렇게 대놓고 그 양반 최고야하는 소리를 제 고향 TK에서나 들어보았지 서울에서는 듣기 어려웠습니다. 90년대 중후반 이후에나 거의 유행처럼 번져간 것이지요.

    이병주 선생의 <그해 5월> 일독을 권합니다.

  • rumic71 2010/01/14 15:46 #

    정확히 말하면 89년 체제 이후로 소위 '민주세력'에 대한 반발감에 힘입어 박정희의 인기가 폭등했지요. 더 재미있는 것은 지금 박정희 팬들의 대다수가 박정희를 직접 경험한 세대라는 것.
  • 백범 2010/01/14 16:28 #

    툭하면 뉴라이트 드립이나 치다니 이젠 좀 전술좀 바꿔보지 그러냐?
  • 만리코 2010/01/14 23:33 # 삭제

    전술? 여기가 전쟁터도 아니고 이기심 하나로만 세상사를 재단하는 편협함이 뉴라이트 사가들의 그것과 똑같는 지적을 했을뿐인데 툭하면이라니요. 자동적으로 이런 반응이 나오는걸 보니 주인장의 사고가 얼마나 그들과 닮아있었는지 그동안 그런 지적을 많이도 받으셨나 봅니다. 별 시덥지도 못하고 생각할 꺼리도 없는 내용에 보인 반응이 격하십니다그려~
  • 조환 템플라 2011/06/13 11:23 # 답글

    왜냐하면 남아있는 업적은 아무도 부정할 수 없거든요. 만약 박정희의 산업화, 근대화를 부정한다면 부정하는 그들도 그 당시에 팔 베게나 베고 처 잤다는 말이니까요.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



DF Clock


안티 여성부


염전노예에게 자유를!!


촛불 OUT


Get Your Own Visitor Globe!

민족문제연구소 반대